2022.01.20 (목)

  • 흐림동두천 -10.8℃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8.3℃
  • 맑음대전 -6.1℃
  • 구름많음대구 -2.2℃
  • 맑음울산 -1.0℃
  • 흐림광주 -1.3℃
  • 구름조금부산 1.3℃
  • 흐림고창 -2.6℃
  • 흐림제주 5.8℃
  • 맑음강화 -7.6℃
  • 맑음보은 -6.4℃
  • 맑음금산 -4.6℃
  • 맑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1.7℃
  • 구름많음거제 1.6℃
기상청 제공

사회

5060 신중년 디지털시대, 보험도 모바일로 척척

URL복사

 

뉴스다 최광묵 기자 | 시니어 소셜벤처 임팩트피플스의 에이풀(Aful)을 통한 리서치 결과(조사 기간 10월 27일~11월 10일, 50세 이상, 414명)에 따르면, '5060세대의 보험 트렌드'에서 50세 이상 신중년의 본인 명의 보험 가입률은 66.18%로 나타났다.

신중년이 '가입한 보험 종류'(N=414, 복수응답)는 '실손보험'이 63.93%로 1위를 차지했고, '생명보험' 43.72%, '연금보험' 39.89%가 그 뒤를 이었다. 가입 보험 종류 1위를 차지한 의료실손보험 가입자 브랜드 순위는 메리츠가 28.57%로 1위, 삼성생명이 25%로 2위, DB손해보험이 20.54%로 3위를 차지했다.

더불어 디지털 시대에 적응한 신중년의 절반은 보험금 청구도 '보험사 모바일 앱'을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험금 청구 방법'(최근 1년 보험금 청구 경험이 있는 126명 대상) 조사 결과, '보험사 모바일 앱'이 50%, '보험사 홈페이지', '보험설계사'가 각각 13.41%, '직접 방문'과 '팩스'가 그 뒤를 이었다.

에이풀(Aful)은 이 같은 조사 결과에 대해 2019년 실시된 보험 소비자 조사에서 전연령 보험 가입률이 95.1%이며 60세 이후 보험 가입률이 감소하는 추세라는 결과와 비교했을 때 현재 더 낮은 보험 가입률을 보이고 있다. 보험에 가입한 이유가 '위험에 대비한 보장'이 가장 높은 만큼 보험사의 입장에서 50세 이상 연령층의 건강 대비와 관련한 마케팅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스마트폰을 자유자재로 다루는 신중년은 모바일로 보험사를 비교하고, 보험에 가입하며 보험금을 청구한다. 점점 더 많은 중장년이 모바일을 이용해 보험 업무를 처리할 것이며 보험사 앱의 편의성이 보험사를 선택하는 기준 중 하나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