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6.7℃
  • 맑음강릉 31.6℃
  • 박무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9.7℃
  • 구름많음대구 30.6℃
  • 구름많음울산 29.3℃
  • 구름많음광주 29.0℃
  • 흐림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28.3℃
  • 흐림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7.8℃
  • 구름많음금산 28.9℃
  • 구름많음강진군 27.7℃
  • 구름많음경주시 29.3℃
  • 구름많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사회

“아시아 태평양 소비자 5명 중 4명, 영양 관련 의사 결정 시 환경 측면 지속 가능성을 고려”

 

뉴스다 최광묵 기자 | 글로벌 뉴트리션 전문 기업 허벌라이프 뉴트리션(Herbalife Nutrition)이 아시아 태평양 영양 지속 가능성 설문 조사(Asia Pacific Nutrition Sustainability Survey) 결과를 발표했다.

허벌라이프 뉴트리션(Herbalife Nutrition)이 조사한 결과, 아시아 태평양 지역 소비자 5명 중 4명은 기후 변화의 영향을 경험(79%)한 적 있으며, 영양 관련 의사 결정을 내릴 때 환경 측면의 지속 가능성을 중요하게 인식(78%)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22년 4월 허벌라이프 뉴트리션(Herbalife Nutrition)의 2022 아시아 태평양 지속 가능성 설문조사는 호주, 홍콩, 인도네시아, 일본, 한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대만, 태국, 베트남 등 아시아 태평양 11개국의 18세 이상 75세 이하 소비자 5500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이번 설문 조사 결과, 지속 가능한 영양 섭취에 대한 소비자의 태도, 영양 관련 의사 결정이 필요할 시 환경적으로 지속 가능한 행동을 취하고자 하는 소비자의 의지, 뉴트리션 기업이 주도하는 지속 가능성을 위한 노력의 중요성 등에 대한 유의미한 인사이트가 분석됐다.

환경 측면의 지속 가능성을 중요하게 생각한다고 대답한 응답자들은 영양제 구매를 결정할 때 '쓰레기 발생량(65%)'과 '제품에 사용된 포장재의 양과 소재(62%)'를 가장 중요하게 여겼다. 또 76%의 응답자가 영양제 구매를 결정할 때 포장재의 재활용 가능 여부가 중요하다고 대답했다. 이런 경향은 필리핀(93%)과 태국(89%)에서 특히 강하게 나타났다.

또한 이번 설문 조사에서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 소비자의 약 80%가 환경 측면의 지속 가능성을 지원하거나 촉진하기 위해 영양제 구매 시 금액을 더 지불할 의향이 있다는 사실도 확인됐다. 연령대별로 비교하면, MZ 세대(80%)가 지속 가능한 영양제를 위해 돈을 더 지불할 의향이 X세대/베이비붐 세대(76%)보다 더 높았다. 얼마나 더 지불할 의향이 있는지 묻는 항목에서는 70%의 응답자가 1~10% 사이라고 대답했으며 18%의 응답자는 11%~15%를 더 내겠다고 답했다.

이번 설문 조사에서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 소비자 10명 중 7명(68%)이 영양제를 만드는 뉴트리션 기업에서 동물성을 대체할 수 있는 식물성 영양제를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대답했다. 향후 12개월 동안 식물성 식품을 더 섭취할 의향이 있다고 답한 응답자의 70%는 건강과 웰빙을 개선하고 싶다고 답했으며, 64%는 식물성 식품이 환경적으로 더 지속 가능하다고 믿는다고 응답했다.

아시아 태평양 지역 소비자들은 환경적으로 지속 가능하도록 영양을 섭취하려면 누가 가장 큰 역할을 해야 하는지에 대해서도 솔직하게 답했다. 35%가 뉴트리션 기업과 같은 기업에서 가장 큰 역할을 해야 한다고 답했으며, 34%가 소비자, 31%가 정부를 선택해 지속 가능한 영양 섭취에 각각 거의 동등하게 기여해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가장 고무적인 것은 10명 중 9명(90%)의 응답자가 뉴트리션 기업이 재활용 프로그램을 실시하면 소비자가 기업의 지속 가능성 계획을 지원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답한 것이다. 이는 기후 변화에 대응하는 소비자 행동을 이끌어 내는 능동적인 역할을 기업이 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나타낸다.

한편 스티븐 콘치(Stephen Conchie) 허벌라이프 뉴트리션(Herbalife Nutrition) 아시아태평양 수석부사장 겸 총괄 책임자는 '세계적으로 기후 변화의 영향이 지속되면서 아시아 태평양 지역 소비자들이 영양 관련 의사 결정을 내릴 때 환경 측면의 지속 가능성을 더 중요하게 여기게 됐다. 허벌라이프 뉴트리션(Herbalife Nutrition)은 기후 변화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있다'며 '식물성 단백질과 원료를 활용하고, 제품 포장재 및 플라스틱의 양을 줄이는 것은 물론, 아시아 태평양 재활용 챌린지(Asia Pacific Simply Recycle Challenge)를 론칭해 재활용을 장려하는 등 지구 보호를 위해 우리가 해야 할 역할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