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6.7℃
  • 맑음강릉 31.6℃
  • 박무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9.7℃
  • 구름많음대구 30.6℃
  • 구름많음울산 29.3℃
  • 구름많음광주 29.0℃
  • 흐림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28.3℃
  • 흐림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7.8℃
  • 구름많음금산 28.9℃
  • 구름많음강진군 27.7℃
  • 구름많음경주시 29.3℃
  • 구름많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문화

서울문화재단, 대학로극장 쿼드 개관 페스티벌 개최

 

뉴스다 최광묵 기자 | 서울문화재단이 다양한 장르의 공연예술 작품을 실험할 수 있는 블랙박스 공연장 '서울문화재단 대학로극장 쿼드(QUAD, 이하 쿼드)'의 개관을 알리는 개관 페스티벌을 7월 21일부터 8월 28일까지 개최한다.

옛 동숭아트센터의 동숭홀을 리모델링해 새롭게 문을 여는 쿼드는 '창작초연 중심의 1차 제작,유통극장'으로 운영된다. 동시대적 가치를 미학적으로 구현하는 공간이자 예술가와 관객의 변화를 이끄는 무한한 가능성의 공간으로 자리매김해 나가기 위해 대학로에 새롭게 구성된 극장이다. 올해는 2023년 정식 운영에 앞서 프리-오픈 시즌(Pre-Open Season)으로 운영한다.

6주간 진행하는 이번 개관 페스티벌에서는 '새로운 시대, 새로운 예술가,관객과 함께, 새로운 극장의 가능성을 열다'라는 콘셉트로 음악, 연극, 무용, 전통, 다원 등 11개 장르, 12개 공연이 관객들을 만난다.

세부 프로그램으로는 △1주 차(클래식&재즈) 몰토 콰르텟의 'JUST BACH' (7월 21일), 젊은 클래식 연주자들의 'Classic in QUAD' (7월 22일), 재즈 보컬리스트 MOON (혜원)의 'A Dream in the Summer Night' (7월 23일) △2주 차(연극) 극단 풍경의 'OiL' (7월 29일~7월 31일) △3주 차(무용) 99아트컴퍼니의 '제ver.2 타오르는 삶'(8월 4일), 프로젝트 클라우드나인의 'COMBINATION' (8월 5일), 앰비규어스댄스컴퍼니의 '생 날 몸뚱아리'(8월 6일) △4주 차(전통&월드뮤직) 사회적 협동조합 놀터 Silkroad Music Friends의 '전통 한류 바람불다'(8월 11일), HAEPAARY의 'Born by Gorgeousness' (8월 12일), 신노이의 '신노이의 新심방곡'(8월 13일) △5주 차(탈춤극) 천하제일탈공작소의 '풍편에 넌즞 들은 아가멤논'(8월 19일~8월 21일) △6주 차(다원) 권병준의 '싸구려 인조인간의 노랫말2(로봇야상곡)'(8월 26일~8월 28일) 등 12편의 공연이 차례로 이어진다.

쿼드는 서울문화재단 대학로센터 지하에 조성된 총 372석(수납식 210석, 모듈식 162석) 규모의 블랙박스 공연장이다. 약 48억원의 공사비를 투입해 장비와 기반 시설을 최신화 했다. 극장의 원형이었던 동숭홀의 프로시니엄(Proscenium, 액자형 무대) 형태의 기존 무대를 다양한 형태로 무대를 활용할 수 있는 가변형 극장으로 리모델링해 무대와 객석을 자유롭게 구성할 수 있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또한 객석, 무대, 분장실 등 극장 전 구역에 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해 장애,비장애와 관계없이 창작자와 관객 모두의 접근성을 높이고자 했다.

또한 다양한 무대 연출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상부 배튼 시스템, 레일 방식의 포인트 호이스트(23기), 하부 리프트(2기), 무대 트랩도어(7개) 등을 극장 전체에 적용해 무대와 객석의 경계를 없애고자 했다. 모든 방향에 조명과 음향 장비를 설치할 수 있어 시야의 사각지대도 줄었다. 또한 조명의 에너지 효율을 높이기 위해 각 디머당 전력 용량을 3kw로 제한하고 LED장비 비율을 확대했고 국내 공연장 최초로 국산 스피커 시스템을 도입해 극장 특성에 최적화한 음향 시스템을 적용한 것도 특징이다.

한편 공연장명 쿼드는 개관에 앞서 지난해 시민 1000여 명이 참여한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최종 결정된 바 있다. 쿼드는 숫자 4와 사각형(Quadrangle)이란 뜻을 기본으로 다양한 사각 형태의 공간을 의미한다. 블랙박스 형태 그 자체를 직관적으로 설명하며, 무대와 객석이라는 물리적 제약에서 벗어나 장르와 형식에 갇히지 않고 새로운 실험을 시도하는 무한한 가능성의 공간을 지향한다는 방향을 담은 이름이다.

페스티벌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문화재단과 대학로극장 쿼드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23일(목) 오후 2시부터 대학로극장 쿼드, 인터파크, 클립서비스, 예스24, 티켓링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관람료는 개관 기념 50% 특별 50% 할인가 1만5000원이다. 대학로극장 쿼드 누리집에서 회원가입 후 예매 시 특별 추가 할인이 제공된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