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2 (일)

  • 흐림동두천 17.0℃
  • 흐림강릉 21.5℃
  • 서울 18.5℃
  • 흐림대전 24.0℃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많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4.3℃
  • 구름많음부산 23.4℃
  • 구름조금고창 24.4℃
  • 구름조금제주 25.9℃
  • 흐림강화 17.0℃
  • 흐림보은 22.7℃
  • 흐림금산 22.4℃
  • 구름조금강진군 23.6℃
  • 흐림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정치

윤 대통령, ‘힌남노 피해’ 포항·경주 특별재난지역 우선 선포

복구비 50~80% 국비 전환…중앙합동조사 거쳐 특별재난지역 추가 선포 예정

뉴스다 최광묵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7일 제11호 태풍 ‘힌남노’ 피해지역에 대한 사전조사 결과를 토대로 특별재난지역 선포기준을 충족할 것이 확실시 되는 경북 포항시와 경주시에 대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포항·경주 현장 방문을 마치고 서울 용산 대통령실에 복귀한 직후 두 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우선 선포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중앙합동조사 전에 특별재난지역을 우선 선포해 지난 집중호우 때와 마찬가지로 태풍 피해에 대해서도 신속한 수습·복구를 위해 정부 차원의 선제적 조치가 필요하다고 판단해 이뤄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7일 오후 제11호 태풍 힌남노로 피해를 입은 경북 포항시 남구 오천시장을 방문, 상인들을 위로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통령실)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지자체는 사유·공공시설 피해에 대한 복구비의 약 50~80%가 국비로 전환돼 재정부담을 덜 수 있게 된다.

 

또 피해주민에는 일반 재난지역에 주어지는 국세납부 예외, 지방세 감면 등 18가지 혜택 이외에도 건강보험·전기·통신·도시가스요금·지방난방요금 감면 등 12가지 혜택을 추가 지원한다.

 

특히 피해가 확인된 침수주택 등은 복구계획이 확정되기 전이라도 지자체에서 재난지원금을 지급하도록 하고, 이를 위해 필요시 관련 절차를 거쳐 정부 재난대책비를 조속히 자치단체에 교부할 계획이다.

 

아울러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번에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되지 않은 지역도 지자체 자체조사 및 중앙합동조사를 거쳐 기준을 충족하는 지역이 있을 경우 윤 대통령에게 추가 선포를 건의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추가 선포 대상 지역 조사 및 이에 따른 지원도 조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자치단체와 정부의 가용한 행정력을 최대한 동원할 방침이다.

 

이상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은 “특별재난지역 우선 선포 조치가 해당 지자체의 신속한 피해복구 및 이재민 등의 일상 회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피해가 발생한 지역에는 피해 원인을 면밀히 분석해 항구적인 복구계획을 수립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출처] 대한민국 정책브리핑(www.korea.kr)


포토뉴스

더보기